노무현 대통령 배너


Loading


제주도에서 뭍(육지)여행을 해보지 못한 아이들이 가장 경험해보고 싶어하는 것이 무엇인지 아시나요?
바로 다름아닌 '기차'입니다.
뭍에 있는 것으로 유일하게 제주에 없는 게 바로 '기차'인 탓이죠. 물론 '전철(지하철)'도 마찬가지고요.

제주도는 이렇듯 여러모로 뭍과 다른 문화를 간직하고 있습니다. 비록 전국이 일일생활권, 아니 시간생활권에 접어든 지금에야 문화의 편차가 많이 좁혀져 뭍의 문화와 많이 닮아졌다고는 하나, 아직도 뭍과는 꽤나 다른 문화를 지니고 있는 곳이 제주라 생각합니다. 

특히 언어나 신화에 있어 제주는 뭍과 사뭇 다른 모양새와 속내를 지니고 있는데요. 제주의 여러 신화 중 <원천강본풀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짜임새 있는 판타지적 줄거리 구성을 지니고 있는 덕분에 이 신화는 다양한 문화예술작품들로 재구성되어 왔는데요. 
그 하나는 2003년 이성강 감독이 제작한 단편 애니메이션 "오늘이"입니다.
배우 김희선, 김서영이 주인공 등 배역의 목소리를 더빙하여 세간의 주목을 받더니만, '2004 자그레브 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2005 시카고 국제아동영화제' 등에서 수상하는 유명세를 떨쳤었죠. 



[ 에니메이션 "오늘이" - 이미지 출처 ]


이 여세를 몰아 두번째로 애니메이션을 제작한 이성강 감독이 이를 책으로 펴낸 바 있습니다. 
애초에 애니메이션을 구상하며 OSMU(One Source Multi Use)를 전략적으로 감안했었는지는 알 수 없지만 부록으로 VCD를 첨부하여 책으로 펴낸 것입니다. 

이렇듯 애니메이션과 책의 소재가 되었던 <원천강본풀이>는 음악분야의 소재로도 재구성되었는데요. 문화원형으로서 신화의 이름인 "원천강본풀이"가 무속관련 생소한 용어인 탓에, 새로이 태어난 문화예술작품들은 한결같이 신화의 주인공인 "오늘이"를 제목으로 하여 보다 친근한 이미지를 부각하였습니다.


음악분야에서는 우선, 2001년부터 활발히 활동해온 국악뮤지컬 집단 '타루'가 무대에 올린 "오늘, 오늘이"라는 국악뮤지컬을 예로 들 수 있습니다.



[ 국악뮤지컬 "오늘, 오늘이" 포스터 - 이미지 출처 ]


마지막으로 5월 어린이날을 맞아 관람이 가능한 국립국악원의 어린이음악극 "오늘이"입니다.
2008년과 2009년에 이어 세번째 무대에 오르는 어린이음악극 "오늘이"는 어린이 관객들과 부모들의 열띤 호응을 얻어온 작품이죠.


2010 국립국악원 기획공연

2010 국립국악원 어린이날 기획공연

2008, 2009년 공연 매진 행렬! 2009년 아시테지 국제아동청소년연극 페스티벌 공식 초청작품 국내외 무대에서 어린이 관객들의 사랑을 듬뿍 받아 온 국립국악원 제작의 어린이 음악극 <오늘이>! 봄ㆍ여름ㆍ가을ㆍ겨울… 사계절이 모여 있는 곳, 시간이 시작되는 그곳으로 우리 친구 ‘오늘이’와 함께 떠나 볼까요

어린이 음악극 오늘이

안내

일시 :
2010. 5. 1(토)~ 5. 5(수) 토/일, 어린이날 오전 11시, 오후 2시 화 오후 2시(월요일 공연 없음)
장소 :
국립국악원 우면당
출연 :
국립국악원 민속악단ㆍ무용단ㆍ창작악단
관람료 :
A석 20,000원 B석 10,000원 / * 36개월 이상 관람 가능 / * 국립국악원 회원 10%, 20인 이상의 단체 30% 할인
주최 :
국립국악원, 국악방송
예매문의 :
국립국악원 02-580-3300 www.gugak.go.kr

2010 국립국악원 어린이날 특별공연 - 어린이 음악극 “오늘이”

옛날, 옛날, 옛날 하고도 아주 먼 옛날, 저 해동국 바다 건너 서천강 지나 황천강 건너 청수바다 저 너머에 있던 원천강이라는 곳. 그 땅에는 옥 같이 예쁜 여자 아이가 살고 있었어요. 어디에선가 날아 온 커다란 천년 학 한 마리가 그 아이를 돌봐주었지요. 그 아인 자신이 어디서 왔는지, 그리고 누구인지도 알지 못했대요. 이름도 모르고 나이도 몰랐지요. 언젠가 뱃사람들이 우연히 그 아이를 만나게 되었는데, 글쎄 오늘 만나게 되었다 해서 이름을 ‘오늘이’라고 지어 주었다죠. 어느 날, ‘오늘이’는 오랜 벗인 학과 함께 세상 구경을 나왔어요. 그런데 그만 기름으로 뒤덮인 검은 바다에 빠지고 말았답니다. 푸른빛을 잃고 검게 변한 바다와 아파하는 학을 보면서 잃어버린 자연의 모습을 되돌리기로 한 오늘이는 사계절이 모여 있는 원천강으로 돌아가기로 했지요. 그곳으로 가는 길에 매일매일 글만 읽는 늘 매일이, 꽃을 피우지 못하는 연꽃나무, 용이 되어 하늘로 날아오르지 못하는 이무기처럼 아주 특별한 친구들을 만나게 됩니다. 제주 신화 ‘원천강 본풀이’를 바탕으로 어린이 음악극 <오늘이>에는 국립국악원 민속악단?무용단?창작악단의 젊은 단원들이 출연하여 신나는 전통 음악과 춤으로 어린이 여러분을 안내합니다. 이 신비로운 여행에 자~ 우리 다같이 떠나볼까요.

제 1 장 / 오늘이의 위험한 여행 제 2 장 / 책 읽는 매일이 제 3 장 / 투덜투덜 연꽃나무 뽀글이 제 4 장 / 겁쟁이이면서 동시에 욕심쟁이인 이무기 제 5 장 / 청수바다를 건너서 제 6 장 / 사계절 원천강

우면당 로비에서, 온 가족이 함께 즐겨요

하나~ 한지인형 만들기 "내 손으로 만드는 오늘이" 둘~ 사진을 찍어요 "찰칵! 오늘은 나도 주인공" 셋~ 국악은 내 친구 "덩더쿵~전통 타악기 체험과 국악박물관 둘러보기"




올 해 공연에서는 온 가족이 함께 '오늘이' 한지인형 만들기와 포토존에서 사진 촬영을 할 수 있는 이벤트도 마련한다고 하는군요.


뭍과 다른 문화를 지니고 있는 제주도의 신화를 예술작품으로 만나는 5월, 기대해봄직하지 않으세요?


제 블로그가 도움이 되신다면 RSS로 구독하시죠?

Daum View로 구독하실 분은 구독+해 주세요




Comments

글을 남기시면 삶의여백과 소통하실 수 있습니다 ^&^

댓글 입력 폼